새소식

  • home
  • 알림
  • 새소식

유승희 관장, 제21회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중진 부문 수상

  • space*c

유승희 관장, 박물관·미술관인 최고의 영예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중진 부문 수상

21세기 시각예술 문화를 선도하는 미술관인 코리아나미술관 운영과 한국의 화장문화와 역사를 세계에 알리는데 크게 기여한 공로 인정받아




지난 5월 14일, 코리아나미술관·화장박물관의 유승희 관장은 (사)한국박물관협회가 수여하는 '제21회 자랑스런 박물관인상'을 수상했습니다.  21회를 맞은 자랑스런 박물관인상은 박물관·미술관 발전을 위해 공헌한 인물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전 수상자박물관·미술관계의 원로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엄격한 심사과정을 거쳐 수상자를 선정하기 때문에 박물관·미술관인에게는 최고의 영예로 꼽히는 상입니다. 


중진 부문 수상자인 유승희 관장은 이번 수상을 통해 21세기 시각예술 문화를 선도하는 미술관으로 평가를 받고 있는 코리아나미술관을 운영해온 공로를 인정받았습니다. 코리아나미술관은 실험적인 현대미술을 적극 수용하고 지원한다는 방침 아래 동시대 미술의 주요 이슈와 함께 화장, 신체, 여성성 등 다양한 문화적 코드를 조명하는 전시를 매년 기획해 선보이고 있습니다. 이와 더불어 코리아나 화장박물관을 통해 2006년부터 한국의 화장문화전을 파리, 런던, 베이징, 도쿄, 오사카에 개최하는 등 K-뷰티의 근원이 되는 한국의 우수한 화장문화와 역사를 알리는데 크게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습니다


유승희 관장은 박물관인이라면 누구나 받고 싶어 하는 최고 권위의 상을 수상하게 되어 기쁘며, 앞으로 더욱 노력하라는 독려의 의미로 받게 된 상이라 생각한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문화예술 후원과 관람객의 마음을 사로잡는 다양한 시도로 미술을 통한 대중과의 소통을 실현해 코리아나 화장박물관과 미술관을 더욱 발전시킬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2018년 5월 14일, 국립중앙박물관 소강당에서 열린 '제21회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시상식에서 상영된 수상자 인터뷰 영상입니다.


영상제공: (사)한국박물관협회


top
코리아나 화장박물관 경력직 에듀케이터 채용


코리아나 화장박물관 경력직 에듀케이터 채용 공고 바로가기